상단여백
HOME 안전 생애주기안전
여름철 '해질 무렵 늦은 저녁사이' 교통사고 100건 이상 더
김훈기 기자 | 승인2018.08.01 10:21
   

여름철 무더위를 피하느라 야간 및 새벽시간대에 보행인구가 평소 보다 늘어나며 교통사고 또한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일 서울시에 따르면 지난해 8월 서울시내에서 발새한 시간대별 교통사고 현황을 살펴보면 낮 시간대인 10시~16시에 비해 해질 무렵부터 늦은 저녁사이 16시~22시에 교통사고가 100건 이상 더 발생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새벽시간대에는 교통량이 적어 신호위반, 과속운전 등 교통 법규위반에 따른 사고가 주로 발생하는 경향이 있어 교통사고 발생 시 사망사고 등 대형교통사고로 연결되기 쉬운 특징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일출 및 일몰 시간대에는 운전에 필요한 정보의 90% 이상을 차지하는 시각정보의 급격한 변화로 교통사고가 발생하기 쉬운 것으로 확인됐으며 8월 보행자 활동이 증가하는 시간대와 맞물려 운전 시 보행자 보호에 특별한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는 여름철은 국지성 호우나 태풍 등 특이 기상여건에 따른 교통사고가 발생하기 쉬운 계절로서 빗길 안전운전 또한 요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빗 길 교통사고 중 약 40%가 7, 8월에 발생했고 도로교통공단 통계를 살펴봐도 우천 시 교통사고 치사율이 맑은 날 보다 약 40%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고홍석 서울시 도시교통본부장은 "여름철에는 일몰 이후와 새벽시간대 늘어나는 보행자 보호와 졸음운전, 빗길운전에 각별히 주의가 필요하다"라며 "유독 무더위가 긴 올 여름, 휴가 전 차량 점검과 안전 운전으로 건강하고 즐겁게 나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오토헤럴드 (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김훈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사업자명 : (주)미래산업정보원  |  서울특별시 금천구 디지털로9길 46,(이앤씨드림타워 7차, 408호)  |  대표전화 : 0507-1456-1987 |  대표이메일 : tmvlem@gmail.com
제호 : AI보안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5301 |  사업자 번호 : 198-88-01018 |  대표자 : 박윤재  |  발행인ㆍ편집인 : 박윤재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윤재
Copyright © 2018 (주)미래산업정보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